Msd 매뉴얼

Please confirm that you are not located inside the Russian Federation

로드 중

고관절 골절 후 재활

작성자:

Alex Moroz

, MD, New York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

최근 전체 검토/개정 6 2017| 최근 내용 수정일 7 2017
주제 참고 자료

고관절 골절 수술을 받은 직후, 대부분 하루 안에 재활을 시작합니다. 일차 목표는 환자가 골절이 발생하기 전의 강도를 유지하는 데 도움을 주고(환자를 계속 움직이게 하고 근긴장의 상실을 방지함으로써) 침상 안정으로 인해 발생하는 문제를 예방하는 것입니다. 최종 목표는 골절이 발생하기 전의 보행 능력을 회복하는 것입니다. (또한 재활 개요 참조)

환자는 수술이 끝나자마자, 간혹 몇 시간 안에 의자에 앉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의자에 앉으면 욕창과 피떡이 발생할 위험이 줄어들며 기립으로 손쉽게 전환할 수 있습니다. 환자는 몸통과 팔의 근육을 강화하기 위해 매일 운동하도록 교육하며 간혹 양쪽 다리의 큰 근육군 강화를 위한 운동도 교육합니다. 일반적으로 수술 후 첫 날 안에 환자는 다른 사람의 도움을 받거나 의자나 침대 난간을 잡고 손상을 입지 않은 다리로 서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이런 운동을 하는 동안 손상을 입은 다리는 발가락 끝만 바닥에 닿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손상을 입은 다리에 전체 체중을 싣는 운동은 수술 2일차에 하는 것이 바람직하지만 골절이나 복원 유형에 따라 달라집니다.

적절한 높이

다리 부상이나 수술에서 회복하는 환자는 높이가 정확한 지팡이를 사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지나치게 길거나 짧은 지팡이는 아래 허리 통증, 자세 불량, 불안정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지팡이는 손상을 입은 다리 반대쪽으로 짚어야 합니다.

적절한 높이

보행(걷기) 연습은 환자가 불편을 느끼지 않고 손상을 입은 다리로 전체 체중을 지지할 수 있고 충분히 균형을 유지할 수 있게 된 후 4-8일이 지나서 시작합니다. 계단 오르기 연습은 걷기를 재개한 직후 시작합니다. 그뿐만 아니라 환자는 지팡이나 기타 보조 장치 사용법과 추락 위험을 완화하는 방법을 교육할 수 있습니다.

퇴원 후 몇 달 동안은(대개 1~3개월) 부상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가 필요합니다. 약화된 다리와 몸통 근육을 강화하기 위한 운동을 매일 해야 합니다.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밀거나, 장시간 의자에 앉아 있지 않도록 하고, 몸을 구부리거나, 발돋움하거나, 뛰지 말라고 안내합니다. 앉을 때는 다리를 꼬지 않아야 합니다. 작업치료사는 고관절이 나을 동안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하는 방법을 알려줍니다. 예를 들어, 고관절 위치가 제자리에 오도록(틀어지지 않도록) 자세를 유지해야 하며, 설거지나 다림질을 할 때 높은 의자에 앉아야 하고, 자주 몸을 굽히지 않도록 손잡이가 긴 장치(집게와 손잡이가 긴 구둣주걱)를 사용해야 합니다. 고관절이 낫게 되더라도 일부 스포츠와 격렬한 활동은 삼가야 한다고 설명합니다.

얻기

다른 관심 분야

비디오

모두 보기
인체: 세포, 조직, 기관 및 기관계
비디오
인체: 세포, 조직, 기관 및 기관계

최신

맨 위